자동차보험 소식

개그콘서트는 KBS를 대표하는 개그 프로그램으로 대한민국에서 최장수하고 있는 코미디 프로그램이기도 합니다.

1999년에 첫 방송을 시작해 현재 900회를 넘겼으며 어느새 1000회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개그콘서트의 대표적인 코너를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이며 개그콘서트를 통해 히트한 개그맨들 역시 마찬가지로 수없이 많습니다.


한때는 시청률이 20%를 넘을 정도로 많은 인기를 구가했었지만, 현재는 한 자릿수의 시청률을 몇 년째 회복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라이벌 프로그램으로는 SBS에서 방영하던 웃찾사가 있는데 웃찾사는 2017년 5월을 마지막으로 종영하였습니다.


메리츠화재와 크라우드 보험 플랫폼 인바이유가 손잡고 보험업계 최초로 장애인 운전자를 위한 운전자보험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인바이유에서 출시한 장애인운전자 안심서비스는 업계 최초로 장애인 운전자를 위해 선보인 상품으로 차별 없이 동일한 보장으로 가입할 수 있는 상품입니다.


기존의 운전자보험은 장애인이 가입하기 어렵거나 장애인이어서 보험료와 보장내용에 불이익을 받는 일이 많았습니다.
그러나 장애인운전자 안심서비스는 만 20세에서 70세까지 누구나 가입할 수 있습니다.
가입 기간은 1년, 서비스 가입금액은 일시납으로 연 11만 원으로 서비스에 가입하면 운전자보험은 무료로 제공되고 위치확인 안심서비스와 종합 헬스케어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가입을 더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사전고지 내용을 이륜자동차 여부와 운전 관련 직업만 확인하도록 가입 심사는 크게 낮췄습니다. 
이에 소득 수준과 장애등급은 관계없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습니다. 
교통사고가 났을 때 상해사망과 후유장해로 최대 5천만 원을,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3천만 원과 변호사선임비용 500만 원, 벌금 1천만 원에 골절수술비도 50만 원까지 보장합니다.
인바이유는 이 상품을 시작으로 장애인이 불이익 없이 동일한 보장을 받을 수 있는 상품을 늘려나갈 계획입니다.